'판교가 뜨거워진다' 6월2일 연예인풋살대회 개막

-6월2일 개막식 국내 최초 초등학생 치어리딩 걸그룹 '리치걸' 축하공연
-슈퍼스타즈 등 4개팀 더블리그로 7주간 매주 일요일 열전
강헌주 기자 | lemosu@naver.com | 입력 2019-05-22 20:49:2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리치걸' (출처: '리치걸' 페이스북)

 

[플랫폼뉴스 이상훈 기자] 판교의 일요일이 뜨거워진다. 

 

판교We포럼은 한스타미디어와 손잡고 판교의 휴일 공동화현상 해소를 위해 6월2일부터 7주간 매주 일요일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에 위치한 화랑공원에서 '제4회 한스타 연예인풋살대회'를 개최한다. 

 

2일 개막식에는 국내 최초 초등학생 치어리딩 걸그룹 '리치걸'이 축하공연을 펼칠 예정이어서 눈길을 모으고 있다. 리치걸은 2016년 결성되어 지난해 세 번째 싱글앨범 3집 '솜사탕'으로 국내는 물론이고 중국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밖에도 어린이치어리딩 최강자인 '레인보우팀'과 용인지역에서 활약하고 있는 '리틀라이온'이 펼치는 응원전도 또 다른 볼거리다. 

 

이번 연예인풋살대회는 배우 이종원 단장이 있는 슈퍼스타즈, 랩퍼 주석이 이끄는 풋스타즈, 배우 배유람이 뛰고있는 FC네마, 그리고 배우 심연석과 감성보컬 뮤지컬배우 성리가 중심이 된 블랙 등 4개팀이 더블리그로 7주간 열띤 경쟁을 펼친다. 

 

연예인풋살대회는 연예인야구, 연예인농구, 연예인컬링 대회에 이은 스포테인먼트의 새 영역으로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제4회 한스타 연예인풋살대회'는 판교테크노밸리 상인연합회, 판교역1가 상인회, 성남시풋살연맹,성남직능플랫폼, 김병관 국회의원실, 정윤 성남시의원실, 최현백 성남시의원실과 함께한다. 또 한국장애인가족협회, 옵트론텍, 세이프존, 렉스플로, 켈미 등이 후원한다.

 

[저작권자ⓒ 플랫폼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